모더나 “한국에 백신 2분기부터 공급…2000만명 분” 공식확인

“2000만명 분 또는 그 이상 분량 공급 논의했다”

모더나사 로고와 코로나19 백신의 모습. /사진 =연합뉴스·로이터


미국의 제약회사 모더나가 한국 정부와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공급계약을 공식화했다.

모더나는 29일(현지시간) “한국 정부와 코로나19 백신 4000만 도즈 또는 그 이상의 분량을 가능성 있게 공급하기 위한 논의를 했음을 확인한다”고 밝혔다.

모더나는 이날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이는 가능한 한 빨리 대중에 백신을 공급하겠다는 한국 정부의 목표를 지원하려는 것이며 제안된 합의 조건에 따라 2021년 2분기에 배포를 시작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는 우리 정부가 전날 발표한 모더나와의 백신 공급 합의 내용과 같은 것이다.

모더나의 코로나19 백신은 2회 접종을 해야 하기 때문에 4000만 도즈의 백신은 2000만명 분에 해당한다.

청와대는 전날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28일 모더나의 스테판 반셀 최고경영자(CEO)와의 통화에서 모더나가 한국에 2000만명 분량의 백신을 공급한다는 데 합의했다고 밝혔다.

룰렛사이트 조아라 기자 rrang123@hankyung.com

▶ 경제지 네이버 구독 첫 400만, 한국경제 받아보세요
▶ 한경 고품격 뉴스레터, 원클릭으로 구독하세요
▶ 한국경제신문과 WSJ, 모바일한경으로 보세요

ⓒ 한국경제 & hankyung.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실시간바카라
모바일카지노
모바일바카라
룰렛사이트
우리카지노

답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