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나은 내 거”…’에이프릴 편든’ 윤영, 럽스타그램 의혹만 추가 [엑’s 이슈]



[엑스포츠뉴스 김예나 기자] 그룹 에이프릴 이나은이 에이젝스 윤영과의 열애 의혹에 휩싸였다.

에이프릴 소속사 DSP미디어(이하 DSP) 출신 에이젝스 윤영은 최근 불거진 에이프릴 이현주 왕따 논란 관련 옹호 입장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올렸다가 럽스타그램 의혹을 더했다.

앞서 이현주 남동생이라고 주장한 A씨는 이현주가 에이프릴 활동 당시 멤버들로부터 괴롭힘을 당했고, 이 때문에 공황장애 등이 생겨 극단적 선택까지 시도했다고 폭로했다.

이후 윤영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이현주 저격글을 올려 눈길을 끌었다. 그는 “현주야 미안한데 할 말은 하자. 너 때문에 우리 애들 너무 불쌍했다”며 글을 남겼다.

그는 “DSP에 있으면서 에이프릴 만드는 전 과정을 지켜봤다. 갑자기 잠수를 타서 연습도 못하고 스케줄 비상 걸리는 일이 비일비재했다”면서 “아프고 약할 수 있지만 그럼 얼른 그만해야죠”라고 꼬집었다.

또 그는 이현주를 향해 “잘 못 따라가겠으면 남들보다 열심히 하려는 모습이 있었어야 하는데 찾아보기 힘들었다”라며 “너는 너만을 빛내주길 원했지만 애들(다른 멤버들)은 그룹과 팬들이 우선이었다”고 지적하기도 했다.



윤영은 논란에 휩싸인 에이프릴을 위해 목소리를 냈지만 이나은과의 럽스타그램 의혹도 추가했다. 온라인 커뮤니티 등을 통해 두 사람의 럽스타그램 정황들이 공개되며 의혹이 커지기 시작한 것.

과거 윤영이 인스타그램에 “내 친동생이 있었다면 얘였을 거 같은 많이 바쁜 나은이. 에이프릴 많이 사랑해주세요. 파인애플 짱”이라고 남긴 글이 증거로 꼽혔다. 이를 세로로 읽으면 ‘내거에요’가 된다.

이밖에도 윤영의 핸드폰 뒤에 넣은 사진이 이나은과 함께 찍은 사진인 것도 의심을 샀다. 이는 윤영, 이나은 외 한 사람이 더 있지만 휴대폰 스트랩으로 가려지면서 두 사람만 보이게끔 됐다.

한편 DSP 측은 이현주 왕따설 관련 “확인되지 않은 허위사실 게재 및 이를 유포하는 행위뿐만 아니라, 일부 커뮤니티에 게재되고 있는 근거 없는 합성 사진에 대해서는 강경한 법적 대응에 나설 예정”이라고 공식적으로 부인했다.

더킹카지노 hiyena07@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 김소연, 직접 이혼 발표+연애 상황까지 솔직 고백
▶ 함소원 “결별…진화 출국 준비” 보도에 입장 밝혀
▶ 오은영 “열애 끝 결혼+대장암 선고에 통곡”
▶ ‘AOA 괴롭힘 폭로’ 권민아, 느닷없는 누드 화보
▶ 유미, CEO 남편에 골프채로 폭행 당해 ‘충격’

[ⓒ 엑스포츠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맥스카지노
우리카지노
코인카지노
메리트카지노
모바일카지노

답글 남기기